작성자 교장 한민형
작성일 06/14
 
새롭게 쓰는 자녀를 위한 기도 #45

 

     새롭게 쓰는(1) 자녀를 위한 기도

 
                                           - 한 민 형 (교장, 목사) - 
 

    하늘의 곳간을 열어 
    청명한 내 자녀의 가슴에 
    거친 파랑 바람 
    일으키소서 

    콩알만했던 심장이 
    어느 날 
    태양을 머금고 
    험난산악 깊은계곡 
    쏟아붓는 폭포수조차 
    삼킬 수 있는 근육질로 
    자라도록 하셨습니다 

    세상이 세속물에 
    추적추적 젖어들어 
    수직낙하 하고 
    바람에 날려 
    하수구 맨홀로 말려 들어가는 
    아수라의 득세를 보며 

    내 자녀는 
    질긴 기다림의 삶 속에 
    영원토록 빛날 복음을 배고파 하며 
    아버지 집(2)으로 돌아가기 위한
    생(生)의 훈련이 
    아버지 앞에 서는 그날까지 
    끝낼 수 없는 싸움이게 하소서 

    내 자녀는 
    가는 세월을, 오는 세월을, 
    그립게 서럽게 
    계수하기 보다 
    어설프고 서툴지라도 
    목숨의 그림자가 사라졌을 때는 
    당신의 가르침대로 
    죽음을 이긴 흔적을 갖게 하소서 

    주여 
    다시금 기도하오니 
    하늘 곳간의 성령바람, 
    꽃뫼마을 중턱에도... 
    청년된 내 자녀의 심장에도... 
    가득가득 불어넣어 주셔서 

    구름처럼 둘러싸인 허다한 증인들을 (3)
    벗으로 삼아 
    모세가 홍해를 찬미했던 그 노래를 (4)
    심장(心臟)으로 따르게 하소서 
 
 

================================

   (1) "새롭게 쓰는"
            우리들의 주변에는 "자녀를 위한 기도" 라는 글과 시들이 여러 종류가 있다.
            많이 읽어왔던 터인지라... 나도 같은 제목으로 시를 써본다.
            내가 표현하고 싶은 방식대로, 나의 신앙관에 따라서 글을 쓴 것이다 보니
            이미 많이 읽혀졌던 기존의 시들과는 사뭇 다른 내용인지라, 좀 어색하기도 하지만...
            그래서 제목에 "새롭게 쓰는.." 이라는 문구를 넣었다. 
 
   (2) "아버지 집"
            요한복음 14:2  " 내 아버지 집에 거할 곳이 많도다 그렇지 않으면 너희에게 일렀으리라 

                     내가 너희를 위하여 거처를 예비하러 가노니"
 
   (3) "구름처럼 둘러싸인 허다한 증인들"
            히브리서 12:1  " 이러므로 우리에게 구름 같이 둘러싼 허다한 증인들이 있으니 

                     모든 무거운 것과 얽매이기 쉬운 죄를 벗어 버리고 인내로써 우리 앞에 당한 경주를 하며"
 
   (4) "모세가 홍해를 찬미했던 그 노래"
           출애굽기 15:1~8   "이 때에 모세와 이스라엘 자손이 이 노래로 여호와께 노래하니 일렀으되
                     내가 여호와를 찬송하리니 그는 높고 영화로우심이요. 말과 그 탄 자를 바다에
                     던지셨음이로다. 여호와는 나의 힘이요 노래시며 나의 구원이시로다.
                    그는 나의 하나님이시니 내가 그를 찬송할 것이요 내 아버지의 하나님이시니
                     내가 그를 높이리로다. 여호와는 용사시니 여호와는 그의 이름이시로다.... " 
 
 
 

48 청소년 관련 용언들을 다시 생각해봅시다. 교장 한민형 02/15
47 5G, 텔레프레즌스 교장 한민형 01/01
46 우리는 어떻게 준비해야 하는가! 교장 한민형 01/01
45 휘몰찬 꿈맞이 #48 교장 한민형 01/01
44 소풍 가는 길 #47 교장 한민형 07/05
43 당신의 눈물이 어립니다 #46 교장 한민형 04/13
42 새롭게 쓰는 자녀를 위한 기도 #45 교장 한민형 06/14
41 땅 끝을 꿈꾼다 #44 교장 한민형 11/13
40 저 강 #43 교장 한민형 07/20
39 하늘이 명령한 행진 #42 교장 한민형 03/19
38 왕의 아들들 #41 교장 한민형 01/04
37 햇살의 주인공들 #40 교장 한민형 10/16
36 불을 놓아라 #39 교장 한민형 08/15
35 불꽃이 가슴에 박히다 #38 교장 한민형 05/08
34 사랑 나무 그려본다 #37 교장 한민형 03/08
1234